전시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프랑스 벽화전 《그림이 된 벽 MUR/MURS, la peinture au-dela du tableau》
기간/ 2018.04.19(목) ~ 2018.06.17(일)
장소/ 경기도미술관 기획전시실
기간
2018.4.19(목)~6.17(일)
장소
경기도미술관 기획전시실
주최
경기문화재단
주관
경기도미술관, 도멘 드 케르게넥 미술관
협찬
삼화페인트공업(주), 산돌구름
후원
주한프랑스대사관, 주한프랑스문화원
참여작가
미셸 뒤포르, 수아직 스토크비스, 야노스 베르, 에밀리 사트르, 올리비에 노틀레, 크리스티앙 로피탈, 크리스티앙 자카르, 클레르 콜랭-콜랭
영상작가
일레 사르칸튜
경기도미술관은 2018년 첫 기획전시로 프랑스 벽화 전시《그림이 된 벽 MUR/MURS, la peinture au-delà du tableau》을 개최합니다. 프랑스 도멘 드 케르게넥 미술관과 공동으로 기획한 이 전시는 프랑스 현대미술가 8인이 전시장에서 직접 제작한 벽화를 선보입니다.

경기도미술관에서 캔버스를 넘어선 회화, 그림이 된 벽 사이를 거닐며 이미지에 대해 본질적으로 사유해보는 시간을 가지시기 바랍니다. *‘MUR/MURS’는 ‘벽/벽들’이라는 의미를 지닌 프랑스어입니다.

La première exposition spéciale de 2018 du Musée d’Art Moderne de Gyeonggi sera une exposition française intitulée « Mur/Murs, la peinture au-delà du tableau », une exposition de dessins muraux. Organisé conjointement avec le Domaine de Kerguéhennec en France, cet évènement vous présente des œuvres murales réalisées directement sur l’espace de l’exposition par huit différents artistes français contemporains.

Au musée d’art moderne de Gyeonggi, l’exposition « Mur/Murs, la peinture au-delà du tableau » vous propose de vous faufiler entre les murs devenus peinture hors toile et d’avoir une réflexion profonde sur la nature des images.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다음 현재전시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담당자 김상은/학예팀/031-481-7037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