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품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적용
아버지와 아들/Father Son
제작연도/ 2005
작가(출처)/ 김보중/Kim Bo Joong
재질/ 캔버스에 사진, 유채/Photographoil on canvas
규격/ 146*97cm
김보중은 삶의 진전성에 대해 끊임없는 질문을 던진다. 그의 작품에서는 청명한 자연색, 밀도 있는 선들, 복잡 미묘한 숲 속의 풍경과 그 속에 함께있는 인간이 등장한다. 그에게 있어 숲이란 삶의 교훈과 정서적 체험들이 축적된 신령한 기억의 거처인 것이다. 이 작품은 유채 특유의 끈끈함과 반복적인 붓질이 만들어낸 입체감이 돋보이며, 회화의 소재로 사진을 사용함으로써 회화와 사긴의 중첩성과 조화를 잘 보여주고 있다.
※ 소장품을 보고 작품을 묘사하는 단어,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
※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
이전 소장품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