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품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적용
실락원#1/Paradise Lost #1
제작연도/ 2008
작가(출처)/ 리경/Ligyung
재질/ 렌티큘러/Lenticular
규격/ 220*400
리경의 <실낙원>은 히에로니무스 보쉬의 <쾌락의 정원>과 닮았다. 리경은 보쉬 원작의 복제품을 다시 각색해 ”복제의 복제”라는 논리를 펼쳐보인다. 여기에는 ”저자의 죽음”에서처럼 원작의 유일성에 대한 의혹은 물론 이미지의 범람을 통해 야기되는 ”보는 것”에 대한 작가의 특별한 시선과 질문이 녹아 있다. 에덴동산, 인간세상, 그리고 지옥을 상징화 하는 보쉬의 <쾌락의 정원>은 우리 주변에서 왕와 목도할 수 있는 현실 속 풍경으로 변화해 <실낙원>에 현존한다. 눈을 자극하는 상상과 현실의 무수한 편린들이 여러겹겹의 레이어로 이루어진 렌티큘러를 통해 충돌에 충돌을 거듭하며 사고의 확장을 이끈다.
※ 소장품을 보고 작품을 묘사하는 단어,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
※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
이전 소장품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