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퀀텀 점프 2017 릴레이 4인전 : 빈우혁 – 공기 그림자
관리자 - 2018.01.02
조회 143
전시명
퀀텀 점프 2017 릴레이 4인전 : 빈우혁 – 공기 그림자
기간
2018. 1. 4. ~ 2. 18.
장소
경기도미술관 프로젝트갤러리
주최
경기문화재단
주관
경기도미술관, 경기창작센터
협찬
산돌구름
경기도미술관은 ‘퀀텀점프 2017 릴레이 4인전’의 마지막 주자 빈우혁의 《공기 그림자》를 2018년 1월 4일부터 2월 18일까지 경기도미술관 프로젝트갤러리에서 개최한다.

빈우혁 작가는 팍팍한 삶이 주는 고통을 차단하고자 잠잠히 숲을 그리는 일에 몰입해왔다. 특히 지난 5년간 작가가 꾸준히 그려온 ‘독일의 숲’들은 작가에게 있어서 오랜 시간 지속된 불우한 환경과 과거의 기억들로부터 비롯된 심리적 동요와 복잡한 심정을 비우고 평정과 치유를 경험하게 하는 상징적인 공간이다. 작가의 숲과 숲을 위시한 풍경, 혹은 그려진 대부분의 결과물은 작가 자신이 감당할 수 없는 개인적 슬픔과 좌절에 관한 반발이자 부산물이다. 작가는 숲에 대해 “유년 시절부터 머물 곳 없을 때 숲에서 위로를 찾던 습관의 끈은 성인이 되어서 숲과 비슷한 곳에 조차 가까이 할 수 없게 된 현실을 도피하여 결국 독일에 있는 숲에 이르러서야 위로를 연장할 수 있게 해주었다. 슬플수록 더 기쁘게 웃으며, 괴로울수록 고요하게 자신을 위로하고 감정을 숨길 수 있도록 그리는 행위와 소요(逍遙)의 과정을 받아들이고, 나를 제외한 모두에게는 이야기가 없는 듯 한 풍경을 통해서 침묵의 이유를 역설적으로 드러낸다.”고 밝힌다. (작가 노트에서)

전시 제목, 《공기 그림자》는 공허한 세계를 꿈꾸는 작가 자신을 일컫는 독일어적 표현이다. 초기 작품들에서 주로 목탄을 가지고 다듬어지지 않은 복잡한 감정을 표현적으로 드러냈다면, 이번 전시에서 선보이는 작업들에서는 강렬해진 색감과 면밀한 묘사 등 재료와 기법적인 변화들을 통해 차분해진 심리 상태와 정리된 감정들을 엿볼 수 있다.

‘퀀텀점프’는 경기도미술관과 경기창작센터가 협력하여 젊은 예술가들의 새로운 시도를 소개하는 연중 기획 전시로 올해로 3년째이다. 2017년에는 허우중, 이수진, 전우연, 빈우혁 까지 전도유망한 네 작가가 경기창작센터 입주기간 동안 완성한 최신작들을 선보이는 자리로 마련되왔으며 전시는 2018년 2월 18일까지이다.

전시 문의┃ 윤가혜 학예사 031-481-7043 kayeyoon@naver.com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